오석게시판
오석앨범
오석낙서장
동문게시판
전직게시판
자유게시판
방명록

자유게시판

글 수 357
번호
제목
글쓴이
217 박지성 골~~~인
학~!
7410   2005-03-14 2005-03-14 15:41
지성 굿!!!  
216 돌아오지 않는 세 가지
신혜식
7431   2005-02-15 2005-02-15 11:44
★ 돌아오지 않는 세 가지 ★ 세상에는 다시는 돌아올 수 없는 것 세 가지가 있습니다. 첫째는 우리 입에서 나간 말입니다. 한 번 내뱉은 말은 다시는,, 돌이킬 수 없습니다. 둘째는 화살입니다. 활시위를 떠난 화살은 다시...  
215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1
[레벨:2]정향자
7342   2005-02-13 2005-02-13 22:59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새해에도 교장선생님의 옥체건강과 여러 선생님들 행복과 건강을 빕니다. 항상 오석학교를 사랑하는 휴학생입니다.  
214 엄마의 밥그릇 1
[레벨:42]강경만
9160   2005-02-06 2005-02-06 23:50
.....  
213 한글반
현신철
7282   2005-01-31 2005-01-31 19:07
지리하던 비 바람 휘모리 진눈깨비도 그치고 검은 구름이 서쪽으로 지나가니 파란 하늘 삐툴 삐툴 언덕을 올라보니 훤한 신장로 산에 올라 남들처럼 크게 야호 불러 보고 싶어도 목이 쉬어 내지 못함 이젠 없어 솔바람 불어오...  
212 28회 상록제를 마치고
배 금수
7206   2005-01-24 2005-01-24 12:23
오석학교에서 처음으로 맞이 하는 상록제 의미도 모르고 선생님의 지령으로 사회를 맡아 잘 진행 해야지 하는 생각과 실수는 말아야지 하는 두려움으로 각 연습장을 돌며 나름대로 자료 수집을 하며 어설픈 연습장면들을 보면서 ...  
211 아주 훌륭한 데생^^ 2 file
김성관
18601   2005-01-11 2015-08-13 14:56
음~~역시 잘 그렸어@@  
210 그리운 부모님 2
배금수
7496   2005-01-11 2005-01-11 19:56
보고픈 부모님 나 어릴적 우리 어머님 별 따준다 가시고 나 어릴적 우리 아버님 달 따준다 가셨는데 별이 무거워 더디시나 달이 무거워 늦어시나 길이 멀어 못 오시나 여비 없어 못 오시나 어린 자식 두고 가 죄 서러워 못...  
209 아시는데로 자세히가르쳐주세요 1
rlaghktns
7109   2004-12-30 2004-12-30 17:13
제주시에사는40대주부인데요 제주시에서는검정고시공부할수는없는지할수있는방법이있으면자세히가르쳐주시면감사하겠습니다중등부터시작할려고하거든요 꼭그곳까지가야하는지.................  
208 ..;
[레벨:11]크흠
7893   2004-12-24 2004-12-24 00:22
어제(자정이 넘었으니,^^;) 정말정말 즐거웠습니다~! 어찌나 웃었는지 얼굴이 땡겨요.ㅡㅡ;; 추첨을 통해 받은 양말(;) 책상위에 덩그러니 잘 있구요.; 진짜진짜 너무 재밌었어요, ㅋㅋ...;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치않군요.^^; 아,,이제 ...  
207 오석인 여러분께 1
배금수
8006   2004-12-23 2004-12-23 14:53
요즘은 하루하루 를 새롭게 사는 기분이 듣다 오석학교를 다니고 부터 또다른 삶을 살거든요 하나님이 하루 86400초의 시간을 선물로 주신 이시간을 요긴하게 사용하든 그렇지 않든 간에 하루가 지나면 이 귀중한 시간은 자동으...  
206 서귀포 1
배금수
7829   2004-12-23 2013-06-19 10:18
보라. 분홍 파랑 색색의 황홀한 빛 무리가 여명을 열고 수평선을 지키는 범섬, 문섬, 새섬 들쭉날쭉 기괴한 계곡, 폭포. 비경들을 구경온 철새, 텃새들은 신의 나라를 본듯 철석이는 파도 음률에 몸을 실고 멋스러운 유희 을 ...  
205 짠 하죠
[레벨:42]강경만
7223   2004-12-11 2004-12-11 00:07
ㅎㅎ  
204 거쳐 간지도 벌서 많은 세월이 흘렀군요
[레벨:2]허진홍
7209   2004-11-29 2004-11-29 10:45
82년부터 84년까지 비록 짧은기간 이지만 그 동안 잊고 살앗던 지금은 오석이지만 옛이름은 서귀포새마을청소년학교 (우리들끼리는 서새청이라고 부리며 지냈는데) 같은 서귀포 작은 시 안에서 그것도 제 사무실과도 불과 몇불럭 ...  
203 아내 3
배 금수
8111   2004-11-09 2004-11-09 13:17
아 내 아름답고 작은 소망하나를 가습에 않고 손가락 걸며 운명을 바꾸어 버린 그 사람 빈곤의 홍역 속에서도 가족들의 무탈 화평을 기원하며 당신을 묻고사는 그 사람 폭풍우 같은 삶의 역경속에 힘들어하는 모습들을 보노라...  
202 전직 양성주선생님께서 개업합니다. 추카추카.. 3
[레벨:90]김승남
7406   2004-10-26 2018-06-27 13:05
전직 양성주선생님께서 화장품가게를 개업하거든요.. 언제냐 하면 10월 28일(목요일)이고, 어디냐 하면 솔동산 패밀리마트 2층이랍니다. 사업이 많이 번창하시길 바랍니다. 축하의 전화 드리세요.. 양성주선생님 모바일 011-9660-2394입니...  
201 만학 2 2
배금수
9818   2004-10-26 2004-10-26 07:46
님께서 주신말씀 내 마음에 심었다가 꺼내보고 돌이켜보며 정성 다해 가꾸고 다듬어서 봉사하고 현신하는 누리 꽃으로 피어나리. 이제 그만 놀아야지 요즘 되지도 않는 글 써느라고 공부도 영 못하고 시간만 정신없이 먹었더니 ...  
200 지금 야간학교에는
고정혜
7322   2004-10-24 2015-03-13 18:31
저 혼자 있습니다. ^^!! ㅋㅋ 그리고, 칠판에는 이런 글이 써 있습니다. "나 왔다감. 너무 좋다! - 나! 97년 전직" "나도... - 나는 96년 전직2" "나두 95년 전직" "너도?" 2004. 10. 24. 새벽 3시 40분 아마도 약간의 시간차를...  
199 저는 지금 이 곳에 있습니다.
항아리
7298   2004-10-24 2004-10-24 02:05
저는 지금 오석에 있습니다 누구랑?? 내가 7년전 오석에 처음 왔을 때 나와 같이 웃고 울던 그 사람들과,, 지금의 현직선생님이 없는 틈을 통해, 도둑고양이처럼 오석에 왔습니다. 이 곳에 와도 될까 말까 ?? 고민 끝에 ...  
198 핸드폰용 라디오 무료로 준다네요... 선착순 1500명
[레벨:42]강경만
8253   2004-10-23 2004-10-23 01:02
http://www.modio.co.kr/modio/imbc/modio.asp 저거 누르시면 신청할 수 있습니다. 지원되는 핸드폰 나왔고 SK사용자만 됩니다. 저 라디오는 무료로 주는데 라디오 프로그램(채널 선택하고 할라믄) 그건 2천원 이라네요... 다운 받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