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핸 제가 첨으로 이름을 남기네요.
같은 제주도 하늘 아래 살면서도 방문하기가 이리 심드니..
게을러서 그런가 봅니다..^^
눈에 익은 이름들이 보이니 반갑습니다..

강정윤 선생님 건강은 좀 회복 되셧는지도 궁금한데..
연락도 한번 못드리고 죄송할 따름입니다..ㅠㅠ

2006년 올해도 다들 건강하시고 좋은일만 가득하길 빕니다..